로고

연천수레울아트홀, 올해 첫 공연 국립발레단 ‘돈키호테’

박금채 | 기사입력 2023/02/07 [20:26]

연천수레울아트홀, 올해 첫 공연 국립발레단 ‘돈키호테’

박금채 | 입력 : 2023/02/07 [20:26]

[연천신문=박금채 기자]  연천수레울아트홀은 오는 3월 11일 오후 4시 국립발레단의 ‘해설이 있는 전막 발레 돈키호테’를 올해 첫 공연으로 선보인다.



본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공모사업의 일환이자, 국립발레단이 발레의 대중화를 위하여 전막 작품의 주요 장면을 뽑아 해설과 함께 공연하는 ‘해설이 있는 전막 발레’ 시리즈 중 하나이다.

 

‘해설이 있는 전막 발레 돈키호테’는 멍청하지만 돈이 많은 귀족인 가마쉬가 등장인물이자 해설자가 되어, 선술집 주인의 아름다운 딸 키트리와 그녀를 사랑하는 무일푼의 청년 이발사 바질의 사랑 이야기를 전함으로써, 남녀노소 누구나 작품을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다.

 

더불어 무용수들의 화려하고 신나는 군무와 붉은색 의상, 투우사의 춤, 플라멩코 등을 통해 관객들에게 스페인의 정취를 한껏 돋울 예정이다.

 

관람료는 1층 3만원, 2층 2만원으로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, 예매는 전화(031-834-3770) 및 홈페이지로 가능하다.

송승원 공단 이사장은 “발레 공연에 해설이 곁들여져 있어 발레를 처음 접하는 관객들도 쉽고 즐겁게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포토박스
1/46
광고
광고
광고